사이트 내 전체검색

회원로그인

전체 가입 회원수 : 161,440 명

상세검색

앙헬 전체검색 결과

게시판
33개
게시물
6,181개

1/619 페이지 열람 중


재비한인뉴스 게시판 내 결과


필리핀 뉴스 게시판 내 결과

  • 대통령에 의해 마약`왕으로 지명된 림씨가 경영하는 가게 주차장에 습격 4명 사상 굿앙스 마사지 샵 총기사건은 필리핀인 떠돌이 건설업자와 다툼으로 발생한 사건 [마닐라=마간다 뉴스통신] 장익진 기자 = 23일 오후 11시 45분쯤 비사야 지방 세부시의 번화가에 있는 인피니티클럽 주차장에 서있던 스포츠 사양 픽업 차량이 접근하여 반복 발포했다. 픽업 차량은 도주했지만 차를 유도했던 인피니티클럽 경비원 2명중 한명은 총격으로 즉사하고 다른 경비원 한 명이 부상, 근처에 있던 독일인 관광객 2명이 총탄을 받고 부상했다. 인피…

  • 국가경찰청장, 경찰 내부의 악덕 경찰은 전체의 2%에 3300명 사진/델라 로자 경찰청장은 팜팡가 (Pampanga)의 앤젤레스 시티에 거주하는 세 명의 한국인의 강탈에 관련된 7명의 경찰을 체포해 팔 굽혀 펴기를 명한 델라 로사 국가경찰청장 = 1일 루손 지방 팜팡가 주 앙헬레스 시에서 [마닐라=마간다통신] 장익진 기자= 델라 로사 국가 경찰청장은 1일 경찰 내부에서 부패 등의 부정행위를 하고 있는 경찰관은 전체의 2%에 해당하는 약 3300명에 이른다고 말했다. 이 청장은 1월 30일 불법 마약 퇴치 정책을 일시…

  • 경찰 트라이시클 운전수에게 폭행한 혐의로 한국인 2명 구속앙헬레스 경찰은 11일 오전 1시 40분쯤 루손 지역 팜팡가 주 앙헬레스시에서 트라이시클 (사이드카 오토바이) 운전기사(31)을 폭행한 혐의로 25세와 22세의 한국인 남성을 구속했다. 국가 경찰 앙헬레스 경찰서에 따르면 한국인 2명은 동`시 아라얏트 거리에서 술에 취한 이들은 주행 중인 사이드카를 걷어차 손상 시킨 후, 운전자에게 폭행을 가했다.운전자가 동 경찰서에 도움을 요청, 경찰이 현장으로 출동 했다. 두 사람은 경찰대에게 폭언을 토하면서 저항했지만 곧 체포되었다. 앙…

  • 재계 22개사 클라크 공항 개발, 정부에 제언중 부루손 지방 팜팡가 주 클라크 국제공항을 이용하는 말레이시아 에어 아시아 등 국내외 기업 22 개사는 17일 주요 공항화를 향해서 클라크 공항의 인프라 정비를 서두르고 마닐라 공항과 2개의 주요 공항으로 개발해야 한다는 제언을 정리하여 이번 주 중 아키노 대통령과 관광`청, 교통 통신부에 제출한다. 22일 예정된 대통령의 국정연설을 겨냥한 움직임으로 풀이된다. 22개`사는 제언을 통해 과밀화 및 이착륙 수의 한계 등 마닐라 공항의 문제점을 지적했다. 따라서 클라크 공항을 정비하면 …

  • 앙헬레스가 안전지대라 생각햇는데 5월방필 다른곳으로 가야될까요? 필리핀 교민 2명이 괴한들이 총을 맞은 곳은 마닐라에서 북서쪽으로 80킬로미터 떨어진 앙헬레습니다.어제 오후 4시쯤 현지 코리아타운에 있는 한 중국음식점에서 식사를 한뒤 주차장으로 나와 차에 오르던 길이었습니다.34살 임 모씨는 현장에서 숨졌고 남 모씨는 중상을 입어 현지 대학병원에서 치료받고 있습니다.또 다른 교민 김 모씨는 총격에 놀라 실신한 뒤 병원으로 옮겨졌다가 어젯밤 늦게 퇴원해 경찰에서 피해자 진술을 하고 있습니다.사건 현장 근처에 있던 한 교민은 주차장에…

  • 23일 오후 9시경, 국가 경찰 팜팡가 주 본부는 여성에게 성매매를 강요한 앙헬레스시 필즈 거리의 한 나이트클럽을 적발하고 경영자인 독일인 남성(48)과 필리핀 직원 남녀 5명 등 총 6명을 체포했다. 조사에 따르면, 경영자의 남성은 比·남녀 5명과 공모, 클럽에서 일하는 여성에게 손님을 상대로 성매매를 강요한 혐의를 받고 있다. 적발시 이 클럽 내에 있던 여성 93명을 보호 조치했다. 이중 14명이 미성년자(18세 미만)이었다. 남성은 같은 시내 외에도 클럽 2곳을 운영하고 있다는 정보로 조사하고 있다. [출처] 코…

  • 주비 일본 대사관은 23일 일본의 비정부기구(NGO)와 연계 무상자금협력의 일환으로, 루손 지역 팜팡가 주 앙헬레스시 피네다 구티에레즈 초등학교에 교사 증축을 위한 증축 계획의 증여 계약에 서명했다. 공여 액은 10만 7645달러(약 872만페소)로 이번 계약은 우라베 사토 주비 일본 대사와 NGO 법인 ‘아이구조안도’ 이사장이 서명했다. 현재 이 초등학교에 700명 이상의 학생들이 다니고 있지만, 8개 교실 밖에 없기 때문에, 교실 부족으로 수업을 오전과 오후의 2부제를 도입하고 있다. 그러나 교실의 과밀은 해소되고 있지 않다고 …